HYUNA is tout rouge 이게 진짜 현아라면 믿어야지요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CUBE entertainment

HYUNA is back with tout rouge in this summer. Frankly, there was not big difference Four minute’s HYUNA and solo singer HYUNA from now. Four minute’s HYUNA is a just pretty & sexy one of them, and solo singer HYUNA has just more time for singing in the stage. That was all.
However, HYUNA found her own color in this third mini album, “A TALK” as an adult. She looks like enjoy her own sexy instinct as a singer. If the red is the color for HYUNA, we have to accept that HYUNA is a sexy, it is not just pretend. Yes, she is red.

2014년 여름, 가수 현아가 온통 새빨간 색깔로 돌아왔다. 사실 포미닛의 현아와 솔로 가수 현아는 눈에 띄는 큰 차이가 없었다. 포미닛의 현아는 춤 잘 추는 섹시한 멤버이며 솔로 가수 현아는 무대에서 독창하는 분량이 조금 더 많았을 뿐.
그러나 세 번째 미니앨범 “A TALK”로 돌아온 현아는 완벽한 자아를 찾은 성인의 모습이다. 단순히 노출로 이목을 끄는 연예인이 아닌 가수라는 자신의 직업에 섹시한 자신의 매력을 잘 녹여내고 있는 느낌이다. 온통 새빨간 색깔이 현아라면 이제 현아는 섹시하다는 것을 인정해야만 한다. 그렇다, 현아는 빨갛다.

hyunah11

1 (7)

1 (1)

1 (4)

1 (10)

1 (8)

1 (6)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