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FFANY’s the 1st mini album ‘I Just Wanna Dance’ 소시보다 티파니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SM ENTERTAINMENT 

Tiffany has released the first mini album ‘I Just Wanna Dance’. As a member of the best Korean girl group ‘Girls Generation’, she was loved by all over the world. And this time, she is back as a solo singer for the first time since debut. Especially, she already shows her wonderful singing ability by Girls Generation, Girls Generation-TaeTiSeo, several dramas OST. So, her first solo & mini album was already drawing attention before its releases.

There are 6 tracks in the album including a title track ‘I Just Wanna Dance’. It is an electronic-pop dance track of medium tempo with 80’s retro sound, modern dance groove style. Also, Tiffany’s wide & powerful vocal makes it more perfectly. And there are several tracks such as ‘What Do I Do’, ‘TALK’, ‘FOOL’, ‘Yellow Light’, ‘Once in a Lifetime’ that embodies Tiffany’s gorgeous voice color.

01_47E78C660D9041A9

TIFFANY’s the 1st mini album ‘I Just Wanna Dance’ 티파니의 첫 미니 앨범

소녀시대의 티파니가 첫 미니 앨범 ‘I Just Wanna Dance’를 발표했다. 대한민국 대표 걸 그룹인 소녀시대의 보컬로 그 동안 국내외 팬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아왔던 그녀가 데뷔 후 첫 솔로 앨범으로 돌아온 것이다. 특히 그녀는 소녀시대 및 소녀시대-태티서 활동과 ‘나 혼자서’, ‘Only One’ 등 다수의 드라마 OST 참여를 통해 파워풀한 가창력을 인정받았기에 그녀의 솔로 앨범은 발매 전부터 많은 관심을 불러 모았다.

총 여섯 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 신곡 ‘I Just Wanna Dance’는 80년대의 레트로 사운드와 현대의 댄스 그루브 감성이 한데 어우러진 미디엄 템포의 일렉트로-팝 댄스 곡으로, 넓은 음역대를 아우르는 몽환적인 톤과 힘 있는 보컬이 인상적이다. 더불어 티파니가 데뷔 후 처음 선보이는 자작곡 ‘What Do I Do’, 세련되고 트렌디한 아메리칸 팝 장르의 ‘TALK’, 몽환적인 신스 사운드와 깊고 진한 808베이스 사운드, 트렌디한 드럼 사운드의 하모니가 귀를 매료시키는 ‘FOOL’ 등 다양한 색깔의 곡들이 추가로 앨범에 수록되었다.

19_8CE236FFC9D93143

23_A56FAE3FE266ADD1

18_BF418F09062C4901

15_ADD048EFD893406F

14_AED8989242BE521C

12_A0FADD771059B4BE

16_8280E440875912C2

09_B9D7A52F91EB4055

20_2758DA316B864F8E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