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cene of Ganghwado is silent 뭍을 그리워하는 섬, 강화도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66

55

Photos by Lee Sang Yoon 

Ganghwado is the island where it is fraught with bitter memories of what Korea’s history has been through. Moreover, Ganghwado has preserved many cultural relics as scattered around the island and developed the island for the multipurpose of historical education and beautification of environmental. Despite all of pain in history, Ganghwado is still remains its true self. Contributor, Lee Sang Yoon releases the scene of Ganghwado’s February where it treasures the soul of Korea.

질곡의 역사가 서려있는 섬, 강화도. 침략과 강탈이 계속된 고통의 역사 속에서도 강화도는 묵묵히 세월의 무게를 감내해왔다. 외부의 물리적인 그 어떤 고통에도 불구하고 가장 대한민국다운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강화도. 세월의 생채기를 채 녹지 않은 하얀 눈으로 덮고 있는 2월의 강화도 모습을 컨트리뷰터 이상윤의 사진으로 공개한다.

44

11

33

22

Contributor, LEE Sang Yoon

LEE Sang Yoon is a  professional photographer. He does work activity as a free lancer and  his main photo work, hidden beauty of Korea has a unique message

프로패셔널 포토그래퍼인 이상윤님은 현재 프리랜서 포토그래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특히 그가 담아낸 피사체는 새로운 생명을 얻은 듯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