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city of gentleman, London 유럽 속의 또 다른 유럽, 런던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fsdfsdf

london eye

Photos by Lee Su Ho

The England is the nation of differentiated magnetism as compared the European countries which it is based on an island character, for example, rough intonation, cloudy weather, simple eating culture. Especially, we can feel every character of England at London. There are the Household troops, London Eye, Thames River, Tower Bridge, so, London is a city of roman for the tourists who want to travel in Europe. Contributor, Lee Su Ho is sharing the photos of London which it has entirely different charm from the Mediterranean Europe.

333

22

거친 억양, 흐린 날씨, 독특한 식문화 등 영국은 같은 유럽권 국가 중에서도 섬나라만의 특이한 문화를 바탕으로 한 차별화된 매력을 만날 수 있는 나라이다. 특히, 그 모든 특징들이 모여있는 영국의 수도 런던은 유럽 여행자들의 로망으로 손꼽히는 도시이다. 근위대, 런던아이, 템즈강, 타워브릿지 등 지중해의 유럽과는 판이하게 다른, 그래서 더욱 매력적인 런던의 모습을 컨트리뷰터 이수호가 전해준다.

thems river

london tower

saint paul church 2

saint paul church

tower brigde 2

tower brigde 3

12312423Contributor, LEE Su Ho

He is a editor of monthly global travel magazine in Korea. While he work as a professional travel editor, he traveled almost all around world.

현재 이수호 기자는 여행 전문 매거진의 에디터로 활동하고 있다. 세계지도의 모든 나라가 빨간 펜으로 체크되는 그날 까지, 세계를 두 발로 밟고자하는 그의 꿈은 현재진행형이다.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