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Japanese noodle, Miuya 면 땡기는 날에는 미우야로 가야한다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Frankly there are millions Japanese restaurants in Korea. However it is rare to find a Japanese restaurant where it replicates true Japanese noodles and flavor. The most talked about restaurant by Yangjae stream might be the perfect way to describe Japanese noodle restaurant Miuya. 2 years ago when it first opened up Miuya, owner Jeung Moon Jeung promised herself one thing. Her promise was to deliver the taste she has learned and felt as honestly as possible.

Her promise started the great reviews of the restaurants then soon after it became the ‘must visit’ place in the area. Rather than being overwhelmed by the attention she was getting from the media and magazines, Miuya presents various creative dishes with Japanese true buckwheat noodle, which is made with 80% buckwheat and 20% flour. We set down with owner of Miuya Jeung Moon Jeung who knows the true meaning of happiness in a good truthful meal.

_MG_0387

직히 일본식 레스토랑은 흔하다. 하지만 일본 현지의 면을 재현해 변함없는 맛을 담아내는 레스토랑은 드물다. 양재천의 소문난 맛 집 ‘미우야’는 그런 종류의 믿을 수 있는 레스토랑의 조건을 충분히 갖고 있는 일식 면 전문점이다. 2년 전, 양재천에 미우야를 오픈 했을 때 정문정 대표는 단 한가지만은 꼭 지키고자 스스로 약속했다. 자신이 배우고 느꼈던 맛을 정직하게 전달해주자는 그녀만의 약속은 손님들의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일대의 맛 집으로 떠오르게 된 것.
매스컴, 요리 잡지 등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늘어나는 손님에 버거워하기 보다는 메밀 80%, 밀가루 20%로 만든 일본 현지의 메밀면을 바탕으로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는 일식 면 전문점, ‘미우야’. 한 끼의 진정한 행복과 의미를 아는 미우야의 정문정 대표를 만났다.

_MG_0381

noodle

_MG_0408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