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arlet’s 2nd single album, “Hip Song” 11년전의 그 엉덩이가 아니군요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EQ323QRWE

Photos by TOILET MUSIC

A sexy & lively Korean girl group, Scarlet has released their second single album, “Hip Song”. In fact, “Hip Song” had released by Korean singer, ‘Banana gir’l in 2003. Moreover, “Hip Song”was composed by famous Korean producer, Bang Si Hyuk. Especially, “Hip Song” could receive fans love in every summer.

In short, Scarlet’s “Hip Song” has a simple & easy melody, it’s still easy to follow like original “Hip Song”. And “Hip Song” MV filmed all location in Boracay specializes all Scarlet members sexy and lively images with theirs gorgeous hip line. Frankly, it is too difficult know every girl group with sexy. But fortunately, we are in summer. So, Scarlet’s “Hip Song” is a well-timed song. However, one more thing. Summer begins must eventually end.

4인조 걸그룹 스칼렛이 두 번째 싱글앨범 ‘엉덩이’를 발표했다. “엉덩이”는 국내 최고의 작곡가 방시혁의 2003년작품으로 당시 얼굴 없는 가수 바나나걸이 불러 지금까지도 클럽 최고의 인기곡으로 사랑 받고 있다. 11년만에 새롭게 발표된 스칼렛의 “엉덩이”는 쉽고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테크노 비트를 더한 전형적인 댄스곡이다. 편곡에 참여한 DJ 2E LOVE는 테크 하우스 장르를 바탕으로 반복된 리프와 빌드업 브레이크다운의 요소를 넣어 중독적인 사운드를 만들어냈다.

특히 보라카이 해변에서 촬영된 “엉덩이” 뮤직비디오는 경쾌한 댄스곡의 분위기와 맞게 멤버들의 섹시하고 발랄한 이미지를 충분히 담아냈다. 여름만 되면 약속이라도 한 듯이 우후죽순 쏟아져 나오는 섹시발랄한 걸 그룹이 지겹다고 해도 할말은 없다. 사실이니까. 때문에 아예 작정하고 쉽고 정확한 콘셉트를 갖고 돌아온 스칼렛의 “엉덩이”가 유독 눈길을 사로잡는 것이다.

SCARLET 2

SCARLET 1

Sara

Sara

Jihye

Jihye

KIMI

KIMI

Rabyul

Rabyul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