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E MIN’s the 1st mini album, “ACE” 샤이니의 진짜 에이스, 태민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SM entertainment

SHINee’s TAE MIN has released his first solo debut mini album, “ACE”. As you know, SHINee was loved by all over the world K-pop fans. Which means is that SHINee is a the representative Korean boy group. Especially, TAE MIN is the center of SHINee with various talents like singing, dancing etc. There are 6 songs included title song “Danger” in his first solo mini album. Also, many famous international musicians joined in his album like a world famous producer, Teddy Riley, The Underdogs, Thomas Troelsen, Kenzie etc.

Title song, “Danger” is electro swing genre dance song which emphasized powerful base and unique percussion. Moreover, a world famous composer Thomas Troelsen was joined in his solo mini album who worked with Boa, Dongbangshingi. And he made the main song of 2014 Brazil world cup.

케이팝의 절대적인 지지를 보내는 아시아는 기본, 유럽과 남미에서 가장 사랑받는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첫 번째 미니앨범 “ACE”로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이번 앨범에는 다양한 장르의 총 6곡이 수록되어 있으며, 세계적인 프로듀서 테디 라일리(Teddy Riley),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를 비롯해 토마스 트롤슨(Thomas Troelsen), 켄지(Kenzie) 등 국내외 히트메이커들이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타이틀곡 “괴도(Danger)”는 강렬한 신스 베이스와 독특한 퍼커션의 조화가 돋보이는 일렉트로 스윙 장르의 댄스 곡으로, 보아 ‘Eat You Up’, 동방신기 ‘주문’ 등은 물론 ‘2014 브라질 월드컵’의 주제가를 만든 토마스 트롤슨이 작곡에 참여해 세계시장을 향해 성장하는 태민의 가능성을 더했다.

21435

3547

1245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