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 Sung Eun’s first digital single in 2015 유성은, “어차피 한번은 아파야 해”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MUSIC WORKS

A rookie Korean female vocalist, U Sung Eun has released a new digital single “Anyway, love is bitter” in 1 year 2 months. She won at the survival audition program ‘Voice of Korea’ as second place, she released her first single “Be OK”, “Healing” from now on. Also, she appears in tVN drama ‘Team Never Stop Gu Hae Ra’ as a lovely actress.

U Sung Eun’s digital single “Anyway, love is bitter” is a lovely ballad song with a groovy melody & her soulful voice. It was composed by a famous composer Noh Joo Hwan who had composed Davichi’s “I’m sorry, I’m happy” etc. Especially, a Korean pianist Lee Hwa’s sensual piano performing & guitarist Hong Jun Ho’s pop style playing, real base’s heavy feeling makes this single more gorgeous.

ui (2)

U Sung Eun’s first digital single in 2015 유성은 디지털 싱글, “어차피 한번은 아파야 해”

 

신예 R&B 소울 보컬리스트 유성은이 2015년의 첫 싱글 앨범 “어차피 한번은 아파야 해”를 발표했다. 유성은은 ‘보이스 코리아’ 시즌1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뒤 “비 오케이(Be OK)”를 시작으로 “힐링 (Healing)”등을 발매했으며 최근에는 드라마 ‘칠전팔기 구해라’에서 연기자로도 활동하고 있다.

1년 2개월 만에 발표한 유성은의 싱글 “어차피 한번은 아파야 해”는 자연스럽고 그루브한 리듬과 유성은만의 소울풀한 보이스가 인상적인 곡으로 최근 다비치의 ‘행복해요 미안해’로 주목 받고 있는 작곡가 노주환이 작곡했다. 또한 피아니스트 이화의 아련한 피아노 선율과 홍준호 기타리스트의 팝스럽운 기타 플레이 그리고 리얼 베이스의 묵직함이 곡의 매력을 더 했다.

ui (3)

A rookie Korean singer, U Sung Eun 가수 유성은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