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ril 2nd’s the first single of 2015, ‘Amy’ 에미이를 그리워하는 에이프릴세컨드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Chili Music Korea

A Korean rock band, April 2nd has released 2015’s first single ‘Amy’. In 2010, they debuted with the first EP album <Shibuya 34C˚>, and consist of Moon Dae Gwang, Shin Jae Young, Kim Kyung Hee, Moon Woo Gun. And they pursued alternative, synth, modern rock style with unique sounds & lyrics from now on.

April 2nd’s new single ‘Amy’ is a kind of tribute song for the world famous musician, Amy Winehouse who was dead in 2011. As a fans, April 2nd’s vocalist Kim Kyung Hee embodies an ardent his heart by lyrics & melodies. Also, it is impressive that more deeper vocal texture & dreaming melody line.

Amy cover_600

April 2nd’s new single ‘Amy’

록 밴드 에이프릴 세컨드가 2015년 첫 싱글 ‘Amy’를 발표했다. 2010년 결성 이래, 팝을 기반으로 얼터너티브, 신스팝 등 장르를 넘나드는 리드미컬한 록사운드로 주목을 받아 온 에이프릴 세컨드의 이번 앨범은 2011년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이제 다시 볼 수 없는 에이미 와인하우스를 그리워하는 마음을 노래하고 있다. 더욱 짙어진 보컬 텍스처와 꿈을 꾸듯 유려하게 흘러가는 멜로디 라인, 담백하지만 그리움이 뭍어나오는 가사는 에이프릴 세컨드가 그동안 보여준 트렌디하고 리드미컬한 사운드에 아날로그한 감성을 더해주었다.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