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chain between him and me, ‘Faithful Dinner’ 치킨은 바람을 피우지 않습니다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fff (2)

A conversation with a guy who owns nearly 1,000 DVDs and has to watch every movie released on theater is always about movies. I also enjoy watching movies but I had never been able to keep up a vibrant conversation about movies for 2 hours until I met him.

Although I was able to earn his interests in talking to me by saying “Wow! You know that movie??” on our first meeting because I had my own interests in searching non-mainstream movies. However I still wasn’t able to understand why Hitchcock is such a great director or what Dogma agreement was. I even got quite anxious when he seems more excited to talk to his other movie mania friends. What if he gets bored with me.

One day, he suggested me to come over to his place to watch movies he will have selected, all day. Please don’t think this is some kind of move to have me over. Movies are like divine religion to him rather than some cheap tool to pick up woman. “It’s not gonna be all difficult movies, right? Will there be a movie I know of?” I asked him in case I might have to study something before I see him.

“No, one of the movies is called ‘Unfaithful’. It’s a really interesting movie and you will fall in love with the actress once you watch the movie! She’s one of the unforgettable characters of my life.” Is she that pretty? What kind of appeals does she have? Before the weekend, I had to watch ‘Unfaithful’ by myself because I couldn’t stop thinking about what sort of charm the actress possess.

She was speechlessly attractive. It wasn’t because she was stunning like Vivian Lee but she had this scent I couldn’t quite describe with my words. As I was watching the movie with ferocious jealousy, I got to the scene that bothered me the most. Diane Lane the main character ended up burning the dinner she was preparing for her husband and her son because she was distracted by her thoughts of her lover. ‘I don’t care if she was thinking about god, how could she have burnt the food!’

But the scene which was the foreshadow of what was about to happen and her confusion in the relationship ended up being the idea for my weekend date with him. ‘I figured I could make that dinner for us!’

Now came the weekend, I had arranged to watch ‘Unfaithful’ right before the dinner. After the movie, he started praising about how well the director had portrayed the love affair and I added joyfully “I already have seen it once but it was more interesting with your commentary.” Then I said, “So I had prepared the dinner that Dian had burnt in the movie”

Perhaps it was one of the most effortless dinners I have ever made, however the roasted chicken with tomato sauce pasta and green pea salad was a great feast for us. “She might have been very attractive but she wasn’t as good cook as you are!”

Since then, our weekends have been about watching movies then enjoy the meal from the movie after. Our weekends have gotten more enjoyable since we could enjoy what he likes which was watching movies then enjoy what I like which was cooking. From simple snacks like pineapple on stick which Maggie Cheung had in ‘Comrade: Almost a love story’ to the French cuisine, Ratatouille from the animation ‘Ratatouille’.

We didn’t care whether the recipe was difficult or if my cooking wasn’t as good as the movies. Our conversation was getting enriching regardless. I know he watches his favorite movies over and over. I wonder how many times he has thought of me when there’s a dish I made for him in the movie.

 

Was it ‘the Family’ Dian Lane had burnt it down… No, it was ‘the American dinner, Roasted Chicken’

Ingredients : cleaned half chick, milk, olive oil, herbs(basil or rosemary), lemon, salt and pepper, crushed garlic.

  1. Clean the chicken, soak the chicken in the milk for 15~30 minutes.
  2. Remove chicken from the milk, clean it by water. After remove water in chicken, make cuts in the chicken.
  3. Put salt, pepper in chicken, marinated it with thyme, rosemary, crushed garlic. And matured chicken in refrigerator for 1 hour.
  4. Spray the olive oil on the frying pan, bake it until golden brown.

 

fff (1)

개봉하는 모든 영화를 극장에서 봐야 하고 소장하는 DVD가 천 장 가까이 되던 그와의 대화 주제는 늘 영화였다. 그러나 영화를 즐겨보기만 했지 영화 하나로 두 시간을 넘는 활발한 대화를 이끌어갈 수는 없던 나였다. 알려지지 않은 영화들을 찾아보는 취미가 있었기에 그와의 첫 만남에서 ‘와, 그 영화를 아세요?’라는 말과 함께 호감을 살 수 있었지만, 히치콕이 왜 위대한 감독인지 또는 도그마 선언이 무엇인지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는 지식은 없었다. 가끔 그와 비슷한 영화광 친구가 데이트에 끼면 나랑 대화할 때보다 훨씬 흥분하는 그를 보며 내심 불안할 때도 있었다. 이러다 점점 나와의 만남이 지루해지면 어떡하지.

주말에 영화를 골라 놓을 테니 하루 종일 집에서 DVD를 보면 어떻겠냐고 그는 말했다. 자취방으로 끌어들이려는 수작이 아니냐고 오해하지 말길. 그에게 영화란 수작의 도구가 될 수 없는 신성한 무엇이었으니까. “너무 어려운 영화만 고를 것 아니지? 내가 알만한 영화도 있어?” 나는 미리 공부라도 좀 하고 만나야 되나 싶은 마음에 그에게 물었다.

“아니야. 볼 영화 중에 ‘언페이스풀’이라는 작품이 있는데, 일단 너무 재밌는 영화야. 너도 그 영화보면 여주인공한테 푹 빠질걸? 내가 잊을 수 없는 여자 주인공 중 하나거든” 얼마나 예쁜 여자길래? 어디가 그렇게 매력적이길래? 그의 집에 가기 전, 동네 DVD가게에서 ‘언페이스풀’을 빌려봤다. 순전히 그의 여자 취향이 궁금했기 때문에.

가히 매력적이었다. 내가 상상한 비비안 리 같은 미녀라서가 아닌, 내 글 솜씨만으로는 표현할 수 없는 향기를 가진 캐릭터였다. 그렇게 질투심에 사로잡혀 영화를 보던 중 나의 심기를 거스르는 장면이 나왔다. 주인공(다이안 레인)이 정부를 떠올리다 남편과 아이를 위해 준비하던 저녁식사를 태워먹는 장면이었다. ‘아니 아무리 남자한테 홀려도 그렇지, 음식을 태워 먹다니!’ 영화 속에서 앞으로 일어날 재앙에 대한 복선이자 그녀의 혼돈스러움을 상징하는 장치였던 그 장면은 내게 주말 데이트 힌트가 되었다. 이 영화를 보고 나서 그 메뉴를 준비하면 되겠군!

주말이 왔고, 나는 ‘언페이스풀’을 저녁 시간 직전에 보게끔 순서를 정했다. 영화가 끝나고 그는 영화 속에서 감독이 ‘바람’이라는 요소를 얼마나 잘 다루었는지에 대해 한 차례 찬양을 했고, 나는 ‘한 번 본 적이 있는 영화긴 하지만 너의 설명을 들으니 더 흥미롭다’고 거들었다. 그리고 ‘나는 그래서 저 여자가 태워먹은 음식을 우리 저녁메뉴로 준비했어’라고 말했다.

어쩌면 내가 남자의 마음을 얻기 위해 한 요리들 중 가장 수고스럽지 않았던 그 날의 메뉴였을지 모르지만, 로스트 치킨과 토마토 소스 스파게티, 그리고 완두콩 샐러드는 그에게는 최고의 만찬이 돼 주었다. “다이안 레인이 아무리 매력적 이어봤자 너처럼 음식은 못한 거네!”

그 날 이후 우리의 주말은 늘 영화관람 후 영화 속 음식을 먹는 코스로 이어졌다. 그가 가장 좋아하는 영화관람과 내가 가장 좋아하는 요리가 동시에 펼쳐질 수 있어서 우리의 주말은 훨씬 즐거웠다. ‘첨밀밀’에서 장만옥이 먹던 파인애플꽂이처럼 간단한 간식부터 애니메이션 ‘라따뚜이’를 보고나서 만들어 먹은 프렌치 요리 라따뚜이까지. 난이도가 어려우면 어려운 대로 생각보다 맛이 없으면 없는 대로 우리의 대화는 언제나 풍요로웠다. 좋아하는 영화는 몇 번이고 돌려 보던데, 언제 나랑 함께 했던 음식 본다면 내 생각 몇 변 나지 않았을려나.

 

다이안 레인이 처참히 불태워버린 ‘가정’, 아니 ‘미국 가정식 로스트 치킨’

재료: 손질된닭1/2마리, 우유, 타임, 로즈메리1줄기, 소금 후추 약간, 다진 마늘, 올리브 오일

  1. 닭은 깨끗히 씻어 우유에 15~30분 정도 담궈둔다(잡내제거)
  2. 우유에서 꺼낸 닭은 씻어 체에 받쳐 물기를 뺀후 칼집을 넣어준다.
  3. 칼집을 넣은 닭에 소금 후추를 뿌린후 다진마늘, 타임, 로즈마리와 함께 섞은 뒤 냉장고에 넣어 1시간정도 숙성시킨다.
  4. 후라이팬에 올리브 오일을 두른 후 노릇하게 구워낸다

 

 

Contributor, Kim Jae Minafsdzfxdvg

She graduated from Culinary Institute of Korean traditional food. Also, she falls in love with all cultural products such as food, art, movie, music etc.

한국전통요리연구원 출신인 그녀는 음식뿐만 아니라 미술, 영화, 음악 등 인간의 다섯 가지 감각을 자극하는 모든 문화적 산물과 사랑에 빠져 살아가고 있다.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