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lyz’s 2nd mini album ‘A New Trilogy’ 러블리즈의 두 번째 미니 앨범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Made with Flare More Info'> 0 Flares ×

Photos by WOOLIM ENTERTAINMENT 

A Korean girl group, Lovelyz has released the second mini album ‘A New Trilogy’. In 2014, they debuted with their first track ‘Candy Jelly Love’, they released several tracks such as ‘Hi~’, ‘Ah-Choo’ with a famous Korean musician Yoon Sang & a Korea producing team One Piece. And this time, they are returned with more mature concepts in 4 months for this spring.

There are 7 tracks in the album including a title track ‘Destiny’. The title track ‘Destiny’ is a totally different style minor dance song unlike their past songs with New Jack Swing groove genre. Especially, Yoon Sang & One Piece composed & wrote the track, and musical director Park In Young’s orchestra arranged makes it more perfectly with One Piece’s arrangement.

12923260_610185462464467_939304968633728575_n

Lovelyz’s 2nd mini album ‘A New Trilogy’ 러블리즈의 두 번째 미니 앨범

러블리즈가 두 번째 미니 앨범 ‘A New Trilogy’를 발표했다. 2014년, ‘Candy Jelly Love’로 데뷔해 ‘안녕(Hi~), ‘Ah-Choo’까지 윤상을 중심으로 한 프로듀싱 팀 원피스(OnePiece)와 함께 차세대 걸그룹 대표 주자로 사랑 받아 온 그녀들이 지난해 12월 발표한 싱글앨범 ‘Lovelinus(러블리너스)’이후 4개월 만에 돌아온 것이다. 특히 두 번째 미니앨범 ‘A New Trilogy’에는 소녀에서 숙녀로 거듭난 그녀들의 모습을 담아내 이전의 앨범과는 다른 매력을 유감없이 녹여냈다.

총 7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 ‘Destiny(나의 지구)’는 뉴잭스윙(New Jack Swing) 그루브를 차용한 지금까지의 러블리즈의 곡들과는 완전히 다른 분위기의 마이너 곡 트랙이다. 윤상을 주축으로 한 프로듀싱 팀 원피스(OnePiece)가 작사, 작곡에 참여했으며 음악감독 박인영의 오케스트라 편곡이 원피스의 편곡과 유기적으로 잘 맞아떨어져 곡의 완성도를 더 했다.

Lovelyz's MIJOO

Lovelyz’s MIJOO

Lovelyz's Kei

Lovelyz’s Kei

Lovelyz's JISOO

Lovelyz’s JISOO

Lovelyz's JIN

Lovelyz’s JIN

Lovelyz's JIAE

Lovelyz’s JIAE

Lovelyz's Babysoul

Lovelyz’s Babysoul

Lovelyz's YEIN

Lovelyz’s YEIN

Lovelyz's SUJEONG

Lovelyz’s SUJEONG

Comments are closed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